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2016.5.5 밖에 나가자고 내 반바지, 자기 쫄바지를 계속 가져오는 소은이. 규성씨에게 날아온 생일 쿠폰을 양도받아 딸이랑 스타벅스 나들이. 이런 날도 오는구나 ㅋ 오늘 아침엔 나도 모르게 눈물이 났다. 한 시간에 한 번씩 깨서 울며 젖을 찾은 소은이. 그 울음 소리가 날 울려버렸다. 소은이 콧물이 11일째 멈추질 않고, 난 일주일째 낮엔 코랑 목이 간질 간질, 밤엔 목이 아프다. 둘 다 알러지인지... 난 일단 알러지약을 먹어봐야겠다. 약국에 가보고 병원 간호사와 통화해본 결과, 소은이는 며칠 더 지켜볼 예정. 의사 얼굴만 봐도 100불쯤 내야하니 병원을 함부로 못 가겠다. 콧물아, 뚝!! 떨어져라

2016.5.5 밖에 나가자고 내 반바지, 자기 쫄바지를 계속 가져오는 소은이. 규성씨에게 날아온 생일 쿠폰을 양도받아 딸이랑 스타벅스 나들이. 이런 날도 오는구나 ㅋ 오늘 아침엔 나도 모르게 눈물이 났다. 한 시간에 한 번씩 깨서 울며 젖을 찾은 소은이. 그 울음 소리가 날 울려버렸다. 소은이 콧물이 11일째 멈추질 않고, 난 일주일째 낮엔 코랑 목이 간질 간질, 밤엔 목이 아프다. 둘 다 알러지인지... 난 일단 알러지약을 먹어봐야겠다. 약국에 가보고 병원 간호사와 통화해본 결과, 소은이는 며칠 더 지켜볼 예정. 의사 얼굴만 봐도 100불쯤 내야하니 병원을 함부로 못 가겠다. 콧물아, 뚝!! 떨어져라

2017.2.11 소은이가 처음으로 혼자! 앉아 레고를 만들었다. 그러곤 내가 몸이 좀 안 좋아 누워있는 사이, 저 위에 다른 장난감과 함께 올려 놓았단다.

2017.2.11 소은이가 처음으로 혼자! 앉아 레고를 만들었다. 그러곤 내가 몸이 좀 안 좋아 누워있는 사이, 저 위에 다른 장난감과 함께 올려 놓았단다.

며칠 열심히 노력하더니 드뎌 한쪽 다리를 스스로 끼웠다. ㅎ

며칠 열심히 노력하더니 드뎌 한쪽 다리를 스스로 끼웠다. ㅎ

2016.10.16 한달째 무척 많이 먹는 소은이. 온몸으로 먹었구나! ㅎㅎ 할 수 있는 말들이 점점 늘고 있는 귀염둥이.

2016.10.16 한달째 무척 많이 먹는 소은이. 온몸으로 먹었구나! ㅎㅎ 할 수 있는 말들이 점점 늘고 있는 귀염둥이.

졸려서인지, 아빠랑 와서인지, 엄청 신나하는 소은이 ㅎㅎ

졸려서인지, 아빠랑 와서인지, 엄청 신나하는 소은이 ㅎㅎ

3. 빨대로 뭔가를 마시는 저 입술이 정말 정말 귀엽다.

3. 빨대로 뭔가를 마시는 저 입술이 정말 정말 귀엽다.

2016.5.29 집 앞 바다에 워밍업(?) 하러 ㅎㅎ (근데 물이 너무 더러웠다.) 두 달 전과 달리 소은이가 바다와 많이 친해진 것 같아 내일은 40분쯤 떨어진 곳에 있는 해변에 놀러가기로 결정.

2016.5.29 집 앞 바다에 워밍업(?) 하러 ㅎㅎ (근데 물이 너무 더러웠다.) 두 달 전과 달리 소은이가 바다와 많이 친해진 것 같아 내일은 40분쯤 떨어진 곳에 있는 해변에 놀러가기로 결정.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