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Barley Bibimbob. 납작 보리로 꽁보리밥 지어 강된장 찌개 넣어 비빔밥^^ 으히히히 안씹어도 막 술술 넘어간다.  * 강된장 찌개- 무채를 기름에 볶다, 쌀뜻물, 시래기, 호박, 양파, 파, 고추에 된장 푸욱 떠넣고 멸칫가루로 맛내어 낮은불에 은근히 오래 끓이다 깻잎 송송 썰어 넣어 밥에 비벼드심.  *보리밥에 호박과 버섯 볶은것과 상추 송송 썰어 넣고 강됀장과 함께 쓱쓱 비벼 비벼

Barley Bibimbob. 납작 보리로 꽁보리밥 지어 강된장 찌개 넣어 비빔밥^^ 으히히히 안씹어도 막 술술 넘어간다. * 강된장 찌개- 무채를 기름에 볶다, 쌀뜻물, 시래기, 호박, 양파, 파, 고추에 된장 푸욱 떠넣고 멸칫가루로 맛내어 낮은불에 은근히 오래 끓이다 깻잎 송송 썰어 넣어 밥에 비벼드심. *보리밥에 호박과 버섯 볶은것과 상추 송송 썰어 넣고 강됀장과 함께 쓱쓱 비벼 비벼

Udon

Udon

Country style vegetables soybean stew/ Seasoned Sesame leaves/ lotus root/ watermelon rim/ watercress/ soybean sprout. 오늘아침은 시골할머니집에서 먹던것과 같은 음식들로, 강된장찌게와 반찬들을 만들어서 밥에 강된장찌개에 얹어먹고 또 누룽지에 깻잎얹어 배터지게 먹었슴다. **요리법-물 두컵정도(큰뚝배기반정도) 된장 한숫깔 푹터넣고, 작은(감자 하나, 애호박 반개, 양파반개) 파많이, 빨간고추/고추 하나씩, 멸치가루 큰한술(다시멸치랑 표고버섯이랑 갈은것)괴 들기름 한방울 넣고 물이 자작해질때까지 끓여 마지막으로 깻잎썬것과 멸치가루 조금도 첨가 휘휘저어 밥에다 얹어 쓱쓱 비벼먹음 끝 *요리팁^.~멸치를 다듬어 표고버섯이랑 다시마 쬐까 넣고 갈아놓으면 멸치다시 쓰는요리에 최고

Country style vegetables soybean stew/ Seasoned Sesame leaves/ lotus root/ watermelon rim/ watercress/ soybean sprout. 오늘아침은 시골할머니집에서 먹던것과 같은 음식들로, 강된장찌게와 반찬들을 만들어서 밥에 강된장찌개에 얹어먹고 또 누룽지에 깻잎얹어 배터지게 먹었슴다. **요리법-물 두컵정도(큰뚝배기반정도) 된장 한숫깔 푹터넣고, 작은(감자 하나, 애호박 반개, 양파반개) 파많이, 빨간고추/고추 하나씩, 멸치가루 큰한술(다시멸치랑 표고버섯이랑 갈은것)괴 들기름 한방울 넣고 물이 자작해질때까지 끓여 마지막으로 깻잎썬것과 멸치가루 조금도 첨가 휘휘저어 밥에다 얹어 쓱쓱 비벼먹음 끝 *요리팁^.~멸치를 다듬어 표고버섯이랑 다시마 쬐까 넣고 갈아놓으면 멸치다시 쓰는요리에 최고

seafood soft tofu stew. 오늘 아침은 날씨가 시원하여 해물 순두부 찌개를 끓이고 계란말이와 올리브기름에 볶은 어린 브라컬리 그리고 냉장고에서 콩나물 무침 꺼내어 냠냠

seafood soft tofu stew. 오늘 아침은 날씨가 시원하여 해물 순두부 찌개를 끓이고 계란말이와 올리브기름에 볶은 어린 브라컬리 그리고 냉장고에서 콩나물 무침 꺼내어 냠냠

Today's Breakfast-Koreans home cooking. Cheonggukjang, fermented bean paste stew with brown rice and banchan. 비도 몇일째 끈질기게오고 날씨도 선선하여 오늘아침엔 시래기를 넣은 청국장을 끓였고요 반찬으로는 오이지무침, 후박나물, 오뎅볶음과 무생채김치 를 현미밥과 준비해보았읍니다. 오늘도 건강한 하루를 위하여! ^.~요리힌트 하나; 청국장은 된장으로 끓이다 재료가 다익었을때 청국장을 넣고 살짝 한번 보그르 끓여주면 맛도 더 좋고요 집에 냄새도 조금 덜남니다ㅋㅋ. ^.~요리힌트 두번째; 멸치랑 마른표고버섯을 함께갈은것을 한스푼 떠넣었읍니다. 요것 만들어두시면 찌개나 국 많들때 넣으면 다른 조미료는 필요없이 맛있습니다

Today's Breakfast-Koreans home cooking. Cheonggukjang, fermented bean paste stew with brown rice and banchan. 비도 몇일째 끈질기게오고 날씨도 선선하여 오늘아침엔 시래기를 넣은 청국장을 끓였고요 반찬으로는 오이지무침, 후박나물, 오뎅볶음과 무생채김치 를 현미밥과 준비해보았읍니다. 오늘도 건강한 하루를 위하여! ^.~요리힌트 하나; 청국장은 된장으로 끓이다 재료가 다익었을때 청국장을 넣고 살짝 한번 보그르 끓여주면 맛도 더 좋고요 집에 냄새도 조금 덜남니다ㅋㅋ. ^.~요리힌트 두번째; 멸치랑 마른표고버섯을 함께갈은것을 한스푼 떠넣었읍니다. 요것 만들어두시면 찌개나 국 많들때 넣으면 다른 조미료는 필요없이 맛있습니다

오랜만에 현미 보리밥 지었으니 내가 좋아하는 시래기 청국장하고 반찬들 몇개 만들어 오늘 저녁은 나만을 위한 시골밥상. 배가 부른데 멈출수가 없당😂 그리하여 푸짐하게 푼 밥한그릇 뚝딱 ㅎㅎㅎㅎ * 청국장은 멸치가루 한숫깔 넣고 된장 찌게 끓이다 마지막에 청국장 넣어 뽀그르 끓임 집에서 냄새도 덜 나고 맛있음. ^.- 멸치가루는 멸치를 똥빼고 기름없이 팬에 볶아서 다시마와 마른 표고버섯 넣어 믹서에 겁게 갈아놓으면 국수 다시나 국 찌개등에 넣음 맛있는 천연 다시다.

오랜만에 현미 보리밥 지었으니 내가 좋아하는 시래기 청국장하고 반찬들 몇개 만들어 오늘 저녁은 나만을 위한 시골밥상. 배가 부른데 멈출수가 없당😂 그리하여 푸짐하게 푼 밥한그릇 뚝딱 ㅎㅎㅎㅎ * 청국장은 멸치가루 한숫깔 넣고 된장 찌게 끓이다 마지막에 청국장 넣어 뽀그르 끓임 집에서 냄새도 덜 나고 맛있음. ^.- 멸치가루는 멸치를 똥빼고 기름없이 팬에 볶아서 다시마와 마른 표고버섯 넣어 믹서에 겁게 갈아놓으면 국수 다시나 국 찌개등에 넣음 맛있는 천연 다시다.

Today's Italian style breakfast-Two egg omelet and tomato salad with toasted garlic & sun dried tomato bread. 그저께 바질잎 따다 실수로 한 가지가 다 꺽어서 오늘아침에 이용해 이테리 스타일 아침으로 오믈렛과 토마토 샐러드와 마늘빵 토스트입니다. 그리고 망고 오렌지 쥬스~ 달달하니 맛있네요^^.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햄, 양파, 피망, 토마토를 넣어 살짝익혀 계란푼것(왕계란2물 2큰술) 을 넣어 이리저리로 밀어 익히다 거의 다 익었을때 바질과 체더치즈 넣어 접시에 살살접어 담음. *토마토, 붉은양파, 바질에 올리브오일 뿌리고 소금과 후추로맛낸후 발사믹소스휘리릭뿌림.

Today's Italian style breakfast-Two egg omelet and tomato salad with toasted garlic & sun dried tomato bread. 그저께 바질잎 따다 실수로 한 가지가 다 꺽어서 오늘아침에 이용해 이테리 스타일 아침으로 오믈렛과 토마토 샐러드와 마늘빵 토스트입니다. 그리고 망고 오렌지 쥬스~ 달달하니 맛있네요^^.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햄, 양파, 피망, 토마토를 넣어 살짝익혀 계란푼것(왕계란2물 2큰술) 을 넣어 이리저리로 밀어 익히다 거의 다 익었을때 바질과 체더치즈 넣어 접시에 살살접어 담음. *토마토, 붉은양파, 바질에 올리브오일 뿌리고 소금과 후추로맛낸후 발사믹소스휘리릭뿌림.

Chicken-katsu with mashed potato and vegetables cooked in  brown gravy sauce over.   오늘은 냉동실에서 닭 가슴살 꺼내 해동시켜 치킨까스 만들고 카레 만들려고 야채 볶았는데 카레가루가 없어 쬐메 남은 브라운 그래비 가루 탈탈 털어넣고 끓여 후추 많이 넣으니 맛있네~ 감자는 삶아서 우유랑, 소금, 후추, 구운 마늘칩 넣어 메쉬 포테이토 만들어 밑에 깔음. 그리하여 오늘 저녁도 성공✌️ *닭가슴살을 포 뜨듯 삼등분 해서 소금, 후추뿌려 밑간한다음 밀가루-계란-팬코(빵가루) 뭍혀 튀김 끝~ #chickenkatsu #mashpotatoes #browngravy #치킨까스 #메쉬포테이토 #브라운소스

Chicken-katsu with mashed potato and vegetables cooked in brown gravy sauce over. 오늘은 냉동실에서 닭 가슴살 꺼내 해동시켜 치킨까스 만들고 카레 만들려고 야채 볶았는데 카레가루가 없어 쬐메 남은 브라운 그래비 가루 탈탈 털어넣고 끓여 후추 많이 넣으니 맛있네~ 감자는 삶아서 우유랑, 소금, 후추, 구운 마늘칩 넣어 메쉬 포테이토 만들어 밑에 깔음. 그리하여 오늘 저녁도 성공✌️ *닭가슴살을 포 뜨듯 삼등분 해서 소금, 후추뿌려 밑간한다음 밀가루-계란-팬코(빵가루) 뭍혀 튀김 끝~ #chickenkatsu #mashpotatoes #browngravy #치킨까스 #메쉬포테이토 #브라운소스

Radish soup and banchan. 오늘은 부지런히 어제밤 삶아놓은 취나물 볶고, 땅콩장조림, 가지나물과 볶은김치와 두부, 거기다 건새우을 넣고 끓인 시원한 무국. 건새우는 좀 크고 통통한놈을 써야하는데 볶아먹는 새우로 했더니 껍질이 찔겨 무랑 국물만 호로록. 새우를 식용유와 참기름에 볶다 무넣고 다시마소금(없으면 다시마랑 소금), 파, 마늘,국간장으로 간하여 푹~ 삶아줍니다. 다음엔 생새우를 껍질체 사용해 봐야겠다.

Radish soup and banchan. 오늘은 부지런히 어제밤 삶아놓은 취나물 볶고, 땅콩장조림, 가지나물과 볶은김치와 두부, 거기다 건새우을 넣고 끓인 시원한 무국. 건새우는 좀 크고 통통한놈을 써야하는데 볶아먹는 새우로 했더니 껍질이 찔겨 무랑 국물만 호로록. 새우를 식용유와 참기름에 볶다 무넣고 다시마소금(없으면 다시마랑 소금), 파, 마늘,국간장으로 간하여 푹~ 삶아줍니다. 다음엔 생새우를 껍질체 사용해 봐야겠다.

Pizza bread and egg

Pizza bread and egg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