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이디어와 더 많은 아이디어를 탐색하세요!

대전교도소정치범 처형주변 http://blog.chosun.com/chikookp/4731896 …

대전교도소정치범 처형주변 http://blog.chosun.com/chikookp/4731896 …

베트남전 당시 한국군에 의해 성폭력 피해를 입었다는 베트남 할머니들이 처음으로 입을 열었습니다.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688414.html …

한겨레 on

베트남전 당시 한국군에 의해 성폭력 피해를 입었다는 베트남 할머니들이 처음으로 입을 열었습니다.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688414.html …

(1823) 트위터

(1823) 트위터

<처음 뵙는데도 참 따뜻이 대해주셔서 헤어질때 눈물이..건강하시길> '방미중인 이재명, 안창호선생 장녀 안수산여사에 성남시민의 존경과감사 마음담은 패 전달(서울의소리) http://www.amn.kr/sub_read.html?uid=19551 …

<처음 뵙는데도 참 따뜻이 대해주셔서 헤어질때 눈물이..건강하시길> '방미중인 이재명, 안창호선생 장녀 안수산여사에 성남시민의 존경과감사 마음담은 패 전달(서울의소리) http://www.amn.kr/sub_read.html?uid=19551 …

매일 매일 한국역사&친일파봇 RT하기! 친일파와 후손들의 역사왜곡을 막아주세요. '역사를 아는 시민'이 늘어날 때 그들의 두려움이 커지고, 그들의 사과와 반성을 이끌어낼 수 있습니다.

매일 매일 한국역사&친일파봇 RT하기! 친일파와 후손들의 역사왜곡을 막아주세요. '역사를 아는 시민'이 늘어날 때 그들의 두려움이 커지고, 그들의 사과와 반성을 이끌어낼 수 있습니다.

일제시대 조광의 발행인 방응모, 월간조선 사장을 지낸 조갑제 “조갑제의 사상적 원형들을 가만히 보면 방응모가 얘기하고 있잖아요” http://news.kukmin.tv/news/articleView.html?idxno=9320 …

국민TV뉴스 on

일제시대 조광의 발행인 방응모, 월간조선 사장을 지낸 조갑제 “조갑제의 사상적 원형들을 가만히 보면 방응모가 얘기하고 있잖아요” http://news.kukmin.tv/news/articleView.html?idxno=9320 …

권중현(權重顯, 1854~1934): 조선 후기 관료, 일제 강점기 조선귀족. 개화파 정치인이었으나 친일파로 변절. 을사조약 비난이 일자, 가계를 숨기기 위해 권재형에서 권중현으로 개명. 을사오적 중 1인.

권중현(權重顯, 1854~1934): 조선 후기 관료, 일제 강점기 조선귀족. 개화파 정치인이었으나 친일파로 변절. 을사조약 비난이 일자, 가계를 숨기기 위해 권재형에서 권중현으로 개명. 을사오적 중 1인.

424 "A girl wman going out home" [sic]  Japanese Colonial Period postcard

Korea Old Postcard 3 Korean Little Girls Going Out Traditional Costumes Children

424 "A girl wman going out home" [sic] Japanese Colonial Period postcard

민영휘(閔泳徽, 1852~1935) 한일병탄 지지, 일제 강점기 최대갑부, 친일단체간부, 권력형 부정 축재자. 서울 휘문고 전신인 휘문의숙 설립. 현재도 동상이 있으며 후손은 교육계에 뿌리 내림.

민영휘(閔泳徽, 1852~1935) 한일병탄 지지, 일제 강점기 최대갑부, 친일단체간부, 권력형 부정 축재자. 서울 휘문고 전신인 휘문의숙 설립. 현재도 동상이 있으며 후손은 교육계에 뿌리 내림.

최후의 총독 아베 노부유키, "일본은 조선민에게 총과 대포보다 무서운 식민교육을 심어 놓았다. 결국은 서로 이간질하며 노예적 삶을 살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만드는 오늘·미래는 다를 것이며, 달라야 합니다.

최후의 총독 아베 노부유키, "일본은 조선민에게 총과 대포보다 무서운 식민교육을 심어 놓았다. 결국은 서로 이간질하며 노예적 삶을 살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만드는 오늘·미래는 다를 것이며, 달라야 합니다.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