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타프 클림트 '향기' :: 네이버 블로그

구스타프 클림트 '향기' :: 네이버 블로그

구스타프 클림트(Gustav Klimt)의 다나에(Danae) / 1907-1908 다나에는 아크리시오스의 딸이다. 아크리시오스가 외손자에 의해 죽임을 당하게 될 것이라는 신탁 때문에, 아크리시오스는 자신의 딸을 청동 밀실에 가둔다. 딸과 남자들의 접촉을 원천 봉쇄하여 외손자가 태어나지 않게 하기 위해서이다. 하지만 제우스는 황금비로 변신하여 밀실로 스며들고 다나에의 무릎 사이로 스며든다. 그리고 이들의 사랑으로 영웅 페르세우스가 태어나고, 먼 훗날 체육 경기를 관람하던 아크리시오스는 그 경기에 참가한 페르세우스의 원반에 맞아 죽게 된다.

구스타프 클림트(Gustav Klimt)의 다나에(Danae) / 1907-1908 다나에는 아크리시오스의 딸이다. 아크리시오스가 외손자에 의해 죽임을 당하게 될 것이라는 신탁 때문에, 아크리시오스는 자신의 딸을 청동 밀실에 가둔다. 딸과 남자들의 접촉을 원천 봉쇄하여 외손자가 태어나지 않게 하기 위해서이다. 하지만 제우스는 황금비로 변신하여 밀실로 스며들고 다나에의 무릎 사이로 스며든다. 그리고 이들의 사랑으로 영웅 페르세우스가 태어나고, 먼 훗날 체육 경기를 관람하던 아크리시오스는 그 경기에 참가한 페르세우스의 원반에 맞아 죽게 된다.

세계의 명화 - 구스타프 클림트③ (Gustav Klimt) [1862-1918] : 네이버 블로그

세계의 명화 - 구스타프 클림트③ (Gustav Klimt) [1862-1918] : 네이버 블로그

구스타프 클림트 [유디트 I ] 유디트는 구약성서에 나온 아름다운 미망인으로서 이스라엘을 침략한 앗시리아 장군을 유혹하여 그의 목을 베고 나라를 구한 구국의 영웅이다. 그러나 여기에서는 어떠한 숭고한 기상이나 의지도 없이 남자를 유혹함으로써 파멸에 빠뜨릴 수 있는 여성의 성적인 힘에 주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성서의 영웅이라는 어떠한 고정관념에 대해 비판적인 관점으로 이를 그리고 있다.

구스타프 클림트 [유디트 I ] 유디트는 구약성서에 나온 아름다운 미망인으로서 이스라엘을 침략한 앗시리아 장군을 유혹하여 그의 목을 베고 나라를 구한 구국의 영웅이다. 그러나 여기에서는 어떠한 숭고한 기상이나 의지도 없이 남자를 유혹함으로써 파멸에 빠뜨릴 수 있는 여성의 성적인 힘에 주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성서의 영웅이라는 어떠한 고정관념에 대해 비판적인 관점으로 이를 그리고 있다.

< The virgins >, 구스타브 클림트. < The brides >의 모태인 작품이다. 클림트의 그림은 聖 혹은 性 사이의 매력이 발산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이 처녀들도 백마탄 낭군을 꿈꾸고 신부가 되겠지. 갈망, 환희, 만족감 같은 것이 표현되는 것 같다.

< The virgins >, 구스타브 클림트. < The brides >의 모태인 작품이다. 클림트의 그림은 聖 혹은 性 사이의 매력이 발산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이 처녀들도 백마탄 낭군을 꿈꾸고 신부가 되겠지. 갈망, 환희, 만족감 같은 것이 표현되는 것 같다.

구스타프 클림트 (Gustav Klimt) 대표 작품 만나기 :: 네이버 블로그

구스타프 클림트 (Gustav Klimt) 대표 작품 만나기 :: 네이버 블로그

클림트, [아델레 블로흐-바우어 I], 1907년, 캔버스에 유채와 금, 138x138cm, 오스트리아 갤러리, 빈

클림트, [아델레 블로흐-바우어 I], 1907년, 캔버스에 유채와 금, 138x138cm, 오스트리아 갤러리, 빈

구스타브 클림트, 엄마와 아기

구스타브 클림트, 엄마와 아기

키스(The Kiss) / 구스타프 클림트: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명화 중 하나이기 때문에 가장 먼저 pin하게 되었다. 여기에서는 남자에게 사랑받고 있는 행복한 여인의 모습이 나온다. 연인을 둘러싸고 있는 황금빛 옷은 마치 후광을 연상시키는 듯한데, 그 품 속에서 여인은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표정을 하고 있다. 키스하기 직전의 모습을 담아놓아서 그런지 몰라도 그림을 보고 있으면 두 사람 간의 사랑하는 마음이 나에게도 전달되는 듯한 느낌이 든다 :-)

키스(The Kiss) / 구스타프 클림트: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명화 중 하나이기 때문에 가장 먼저 pin하게 되었다. 여기에서는 남자에게 사랑받고 있는 행복한 여인의 모습이 나온다. 연인을 둘러싸고 있는 황금빛 옷은 마치 후광을 연상시키는 듯한데, 그 품 속에서 여인은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표정을 하고 있다. 키스하기 직전의 모습을 담아놓아서 그런지 몰라도 그림을 보고 있으면 두 사람 간의 사랑하는 마음이 나에게도 전달되는 듯한 느낌이 든다 :-)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