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rrow, pain

7 6 팔로워
피카소, <자화상>, 1901  청색 시대의 피카소는 친구 까를로스 카사헤마스의 자살로 인해 충격 받은 상태였으며 친구의 죽음과 더불어 가난, 슬픔, 고독이 그의 그림에 나타난다

피카소, <자화상>, 1901 청색 시대의 피카소는 친구 까를로스 카사헤마스의 자살로 인해 충격 받은 상태였으며 친구의 죽음과 더불어 가난, 슬픔, 고독이 그의 그림에 나타난다

프리다 칼로, <상처 입은 사슴>, 1946  프리다 칼로에게는 사고와 여러 번의 수술들로 인한 후유증의 고통이 항상 따라다녔고, 그녀는 고통을 자화상을 통해 승화시켰다.

프리다 칼로, <상처 입은 사슴>, 1946 프리다 칼로에게는 사고와 여러 번의 수술들로 인한 후유증의 고통이 항상 따라다녔고, 그녀는 고통을 자화상을 통해 승화시켰다.

피카소, <자화상>, 1902  청색 시대의 피카소는 친구 까를로스 카사헤마스의 자살로 인해 충격 받은 상태였으며 친구의 죽음과 더불어 가난, 슬픔, 고독이 그의 그림에 나타난다.

피카소, <자화상>, 1902 청색 시대의 피카소는 친구 까를로스 카사헤마스의 자살로 인해 충격 받은 상태였으며 친구의 죽음과 더불어 가난, 슬픔, 고독이 그의 그림에 나타난다.

렘브란트, <63세의 자화상>, 1669 전체적으로 어두운 인물과 배경의 색감과 표정들이 화가의 힘들었던 시절에 대한 모습을 보여주며, 운명에 대한 체념, 냉소마저 엿보인다.

렘브란트, <63세의 자화상>, 1669 전체적으로 어두운 인물과 배경의 색감과 표정들이 화가의 힘들었던 시절에 대한 모습을 보여주며, 운명에 대한 체념, 냉소마저 엿보인다.

렘브란트, <이젤 앞의 자화상>, 1660 전체적으로 어두운 인물과 배경의 색감과 표정들이 화가의 힘들었던 시절에 대한 모습을 보여주며, 운명에 대한 체념, 냉소마저 엿보인다.

렘브란트, <이젤 앞의 자화상>, 1660 전체적으로 어두운 인물과 배경의 색감과 표정들이 화가의 힘들었던 시절에 대한 모습을 보여주며, 운명에 대한 체념, 냉소마저 엿보인다.

프리다 칼로, <부서진 기둥>, 1944   프리다 칼로에게는 사고와 여러 번의 수술들로 인한 후유증의 고통이 항상 따라다녔고, 그녀는 고통을 자화상을 통해 승화시켰다.

프리다 칼로, <부서진 기둥>, 1944 프리다 칼로에게는 사고와 여러 번의 수술들로 인한 후유증의 고통이 항상 따라다녔고, 그녀는 고통을 자화상을 통해 승화시켰다.

고갱, <이젤 앞의 자화상>, 1885 전체적으로 어두운 인물과 배경의 색감과 표정들이 화가의 힘들었던 시절에 대한 모습을 보여주며, 운명에 대한 체념, 냉소마저 엿보인다.

고갱, <이젤 앞의 자화상>, 1885 전체적으로 어두운 인물과 배경의 색감과 표정들이 화가의 힘들었던 시절에 대한 모습을 보여주며, 운명에 대한 체념, 냉소마저 엿보인다.

Pinterest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