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성화가

budlenae
9 44 팔로워
무희/ 나혜석/1927년~1928년  《무희 (캉캉)》 (1940)은 갈색의 중후한 색채를 바탕으로 서구적인 인체를 단순화하여 그렸으며 모피코트의 화려함을 강조한 작품이다. 순종적이며 집에서만 생활했던 전통적인 여성상에서 벗어나 활동적이며 서구의 새로운 문물을 받아들이던 신여성상을 제시하고 있다.

무희/ 나혜석/1927년~1928년 《무희 (캉캉)》 (1940)은 갈색의 중후한 색채를 바탕으로 서구적인 인체를 단순화하여 그렸으며 모피코트의 화려함을 강조한 작품이다. 순종적이며 집에서만 생활했던 전통적인 여성상에서 벗어나 활동적이며 서구의 새로운 문물을 받아들이던 신여성상을 제시하고 있다.

나혜석 화가

나혜석 화가

나혜석 화가

나혜석 화가

<나혜석-농촌풍경> 나혜석의 골목길은 '성숙한 기다림'이다. 나혜석은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 서양화가였다고 하는데 그렇다고 해서 그녀가 그린 그림에서 한국 전통의 모습이 사라지지는 않는다. 비록 표현기법은 서양의 것일지는 몰라도 한 여인의 농촌 골목길 끝에 서있는 모습은 여성의 기다림을 보여주는 것 같다. 주저앉지 않고 담담히 서서 사랑하는 사람을 기다릴 수 있는 성숙한 여인의 모습은 골목길의 존재를 통해 잘 드러난다. 골목길은 임이 오는 길일 수도 있고 그녀가 임없이 올곧게 나아가야 하는 길일 수도 있기 때문이다.

<나혜석-농촌풍경> 나혜석의 골목길은 '성숙한 기다림'이다. 나혜석은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 서양화가였다고 하는데 그렇다고 해서 그녀가 그린 그림에서 한국 전통의 모습이 사라지지는 않는다. 비록 표현기법은 서양의 것일지는 몰라도 한 여인의 농촌 골목길 끝에 서있는 모습은 여성의 기다림을 보여주는 것 같다. 주저앉지 않고 담담히 서서 사랑하는 사람을 기다릴 수 있는 성숙한 여인의 모습은 골목길의 존재를 통해 잘 드러난다. 골목길은 임이 오는 길일 수도 있고 그녀가 임없이 올곧게 나아가야 하는 길일 수도 있기 때문이다.

해인사 풍경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해인사 풍경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파리 풍경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파리 풍경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korean-art "  Na Hye Sok (나혜석) (1896-1948) is considered the first professional female painter and the first feminist writer in Korea. Educated in Japan, she was one...

korean-art " Na Hye Sok (나혜석) (1896-1948) is considered the first professional female painter and the first feminist writer in Korea. Educated in Japan, she was one...

Na Hye-seok Incheon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Na Hye-seok Incheon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정원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정원 - 나혜석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nterest
검색